체육회, 2018년도 스포츠영웅 후보자 추천 시작

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…31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접수


[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] 대한체육회(이하 체육회)가 '2018 대한민국 스포츠영웅' 선정을 위한 자리를 마련한다. 체육회는 17일부터 오는 31일까지 일반 국민들을 대상으로 스포츠영웅 후보자 추천을 받는다.

2018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은 선수 및 스포츠 공헌자(스포츠행정가, 스포츠언론인, 스포츠외교가 등)로 ▲스포츠 분야의 탁월한 업적으로 국위선양 및 한국스포츠 발전에 기여한 자 ▲모든 스포츠인들의 귀감이 되고 국민들의 존경을 받는 훌륭한 스포츠인 ▲청소년 및 현역선수들의 역할 모델 기여도가 높은 자가 해당된다.

선수는 공식 은퇴일 기준 10년이 경과한 인사, 스포츠 공헌자는 20년 이상 스포츠계에서 활동한 경력이 있는 인사로 자격이 정해졌다. 단 만 60세 이전에 사망한 인사는 예외다.

스포츠영웅 후보자 추천은 스포츠영웅 홈페이지를 통해 31일 오후 6시까지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. 체육회는 추천에 참여한 국민들 중 추첨을 통해 음료 기프티콘을 지급하고, 명예의 전당 헌액식 초청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.

추천한 후보자 중 체육인단 및 추천기자단로부터 2차 추천을 받아 최종 후보자를 결정한다. 선정위원회 및 심사기자단의 정성평가, 국민지지도 정량평가 합산결과를 고려하여 2018년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이 최종적으로 선정된다.

체육회는 지난 2011년부터 스포츠영웅을 선정하고 있다. 역대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선정자는 2011년 故 손기정(육상), 故 김성집(역도) 2013년 故 서윤복(육상), 2014년 故 민관식(스포츠행정), 장창선(레슬링) 2015년 양정모(레슬링), 박신자(농구), 故 김운용(스포츠행정) 2016년 김연아(피겨스케이팅) 2017년 차범근(축구) 전 국가대표 감독이다. 이들은 각각 체육회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.

류한준기자 hantaeng@joynews24.com

관련기사


포토뉴스








아이뉴스24 TV